정치 >

<속보>文 "김정은 위원장 언제든 만날 준비 되어 있어"


fnkhy@fnnews.com 김호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