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2019년 시공VE 경진대회' 시상식 개최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앞줄 오른쪽 다섯 번째)이 지난 24일 LH 본사에서 개최된 '2019년 시공VE 경진대회'에서 수상업체 등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019년 시공VE 경진대회' 수상식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시공VE(Value Engineering)는 최소의 비용으로 시설물에 필요한 최적의 기능을 확보하기 위해 다양한 시각으로 창조적 대안을 도출해 성능향상, 원가절감 등 건설공사의 가치를 높이는 관리기법을 말한다.

LH는 '시공VE 경진대회'를 매년 개최하고 있는데 올해에는 전국 LH 건설현장에 참여중인 시공사를 대상으로 지역본부 예비심사를 거쳐 총 8개의 우수 업체를 선정해 표창과 상금을 수여했다.

LH는 예년과 달리 건설공사의 시공VE 활동뿐만 아니라 사회적 가치 창출 노력도 주요 항목으로 함께 평가했다.

앞으로도 LH는 우수 시공VE 활동에 대한 사례집을 제작해 배포하고 발굴·제안된 제도개선 사안은 관련부서 협의를 통해 다방면으로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은 "LH는 시공VE를 통해 건설공사의 통상적 업무 틀을 탈피한 창의적 아이디어 창출을 장려하고 있다"며 "이러한 노력을 통해 업계와의 상생협력을 실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지 비용 절감 부문 최우수상은 태영건설(주), 우수상은 (주)한라, 장려상은 ㈜신화가 수상했다. 또 주택 비용 절감은 최우수상 ㈜이지건설, 우수상 태평양개발(주), 장려상 남진건설(주), 경일건설(주)이 수상했다. 기능향상 가치혁신 부문 장려상은 ㈜서희건설이 수상했다.

ck7024@fnnews.com 홍창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