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文대통령, 새해 인사 "국민들께 보답하는 2020년 될 것"

2022 대선 후보 정보 > 이재명 윤석열 심상정 안철수
-SNS 메시지 통해 경자년 새해 인사 전해
-"변화의 싹, 새해엔 꽃 피우고 열매 맺을 것"
文대통령, 새해 인사 "국민들께 보답하는 2020년 될 것"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파이낸셜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경자년 새해를 하루 앞둔 31일 "국민들께 보답하는 한 해가 되겠다"며 새해 인사를 전했다. 집권 중반기를 맞아 정부 성과를 국민들이 체감하는 한 해를 만들겠다는 의지의 표현으로 해석된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새해 인사를 통해 "국민과 함께 희망을 품고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이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국민 모두의 삶이 더 밝고 더 행복한 새해를 소망한다"며 "이웃을 사랑하고 정의를 실천하는 따뜻하고 뜨거운 국민들이 있어 늘 행복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어려움 속에서도 꿋꿋이 이겨내며 소중하게 틔워낸 변화의 싹을 새해에는 확실한 성과로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도록 하겠다"며 "함께 잘 사는 나라, 도약하는 대한민국을 향해, 더욱 힘차게 나아가겠다"고 다짐했다.

다음은 문 대통령의 '새해 인사' 전문.

국민과 함께 희망을 품고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이합니다.

국민 모두의 삶이 더 밝고 더 행복한 새해를 소망합니다.

이웃을 사랑하고 정의를 실천하는 따뜻하고 뜨거운 국민들이 있어 늘 행복합니다.

2020년, 국민들께 보답하는 한 해가 되겠습니다. 어려움 속에서도 꿋꿋이 이겨내며 소중하게 틔워낸 변화의 싹을 새해에는 확실한 성과로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도록 하겠습니다.

함께 잘 사는 나라, 도약하는 대한민국을 향해, 더욱 힘차게 나아가겠습니다.

- 대한민국 대통령 문재인

文대통령, 새해 인사 "국민들께 보답하는 2020년 될 것"


fnkhy@fnnews.com 김호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