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文대통령 "북핵 해결에 중국 역할 대단히 중요…함께 협력"

파이낸셜뉴스 채널구독이벤트
文대통령 "북핵 해결에 중국 역할 대단히 중요…함께 협력"
14일 오전 서울 용산구 서울역 대합실에서 시민들이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을 보고 있다. 2020.1.14/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뉴스1) 나혜윤 기자,이형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가 구축되기까지 중국이 끊임없이 도움주는 역할이 되도록 함께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취임 후 세 번째 신년기자회견에서 "북한의 핵 문제 해결에 있어 중국의 역할이 대단히 중요하다"며 이렇게 말했다.

문 대통령은 "중국은 지금까지 굉장히 많은 도움을 줬다"며 "그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하고, 그러나 이것이 하루 아침에 (이루어지는) 문제가 아니라 오랜 적대 관계속에서 신뢰를 구축하고 평화를 찾아가는 과정의 긴 여정이 될 수 밖에 없다"며 중국의 역할을 강조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한국과 중국은 2022년 수교 30주년을 계기로 한중관계를 한단계 더 크게 도약시켜 나가자는 데 양국의 (뜻이) 일치해 있다"며 "우선 2021년과 2022년에는 보다 많은 인적교류가 있을 것이고, 중국의 일대일로 사업과 한국 정부가 역점을 두고 있는 신남방 정책과 신북방 정책의 접점을 찾아 함께해 나가는데 속도를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