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中 신장 카슈가르 진도 6.4의 지진...현장에 팀 급파

- 규모 6~6.9 사이의 지진은 최대 160㎞ 안의 건물 파괴
- 아직 피해 규모 알려진 것은 없어

中 신장 카슈가르 진도 6.4의 지진...현장에 팀 급파

【베이징=정지우 특파원】19일 오후 9시27분(현지시간) 중국 북서부 신장 위구르자치구 카슈가르 지역의 가스현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일어났다. 지진 발생지점은 북위 39.83도, 동경 77.21도이며 지진 깊이는 16㎞다. 규모 6~6.9 사이의 지진은 최대 160㎞ 지역에 걸쳐 건물을 파괴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일 중국지진대망(CENC)에 따르면 진앙에서 90㎞ 떨어진 아투스시 등지에서도 느껴질 만큼 강한 진동이 감지됐다. 진앙은 가스현에서는 56㎞, 웨푸후현에서 76㎞ 거리이며 신장위구르자치구의 주도인 우루무치시에서는 970㎞ 떨어졌다.
인근 지역에서두 오후 10시30분까지 규모 3.0 이상의 여진이 6차례 일어났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는 인터넷판에서 “지진발생 후 부상관리 부국장, 중국 지진관리국 사무국장 등이 즉시 사령부로 파견돼 지진에 대한 정확한 분석과 비상 작업을 수행하고 있다”며 “신장 지진국은 현장에 팀을 보냈다”고 밝혔다.

관영 중국중앙방송(CCTV)은 구조대원들이 현장에 도착해 집마다 문을 두드리며 조사를 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보고된 사상자는 없다고 보도했다.



jjw@fnnews.com 정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