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김충섭 김천시장 한국당 입당…"정당 지원 필요하다"

미래발전, 주요 현안사업 추진 탄력
김충섭 김천시장 자유한국당 입당 (사진=김천시 제공)
김충섭 김천시장 자유한국당 입당 (사진=김천시 제공)
[김천=뉴시스] 박홍식 기자 = 무소속인 김충섭 경북 김천시장이 21일 자유한국당에 입당했다.

김 시장은 이날 자유한국당 김천당협 사무실에서 송언석 국회의원과 당원, 지지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입당식을 가졌다.

김 시장은 "김천발전을 염원하는 대다수 시민의 바람과 김천시의 큰 도약을 위해 자유한국당에 입당했다"고 말했다.


그는 "김천시의 주요 미래 먹거리 산업과 성장동력 산업 추진을 위해서는 정당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오늘 입당을 결정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천시는 주요 전략사업으로 남부내륙철도 건설, 김천~문경선 철도사업, 대구 광역권 전철망 연장 사업, 튜닝카 성능 안전시험센터,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 대규모 사업들이 대거 추진 중에 있다.

김 시장은 "지역발전을 앞당기고, 시민 복리 증진을 위해서 한 개의 사업이라도 더 따내고, 더 많은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정당 소속의 시장이 더 유리하다"면서 "역량 있는 송언석 의원과 함께 하면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본다"고 입당 이유를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hs643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