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의성군공항유치위원회 "군위·의성은 하나…번영의 길 함께 가자"

대구통합공항 이전지 결정을 위한 경북 군위·의성 주민투표가 실시된 21일 오후 투표 종료 후 신공항 의성군유치위원회 의성읍지회에 모인 주민들이 신공항 의성 유치를 염원하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0.1.21/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대구통합공항 이전지 결정을 위한 경북 군위·의성 주민투표가 실시된 21일 오후 투표 종료 후 신공항 의성군유치위원회 의성읍지회에 모인 주민들이 신공항 의성 유치를 염원하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0.1.21/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의성=뉴스1) 정우용 기자 = 통합신공항 의성군유치위원회는 대구통합공항 이전지로 군위 소보와 의성 비안의 공동 후보지가 결정된 것과 관련해 22일 오전 입장문을 내고 "군위·의성 두 지자체가 통합신공항 유치과정에서 겪은 반목과 갈등을 하루 속히 치유하고 결과에 승복하는 아름답고 깨끗한 모습으로 소멸이 아닌 상생 발전하는 계기로, 대구와 경북을 하나로 묶어가는 기회로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유치위원회는 이날 주민투표 결과에 대해 "더 이상 군위와 의성은 둘이 아니고 하나가 된 것을 양 지역 군민들이 입증했다"며 "이 사건이 두 지방자치단체가 번영의 길로 가는 첫걸음을 내딛는 날이길 소원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주민투표가 끝이 아니라 앞으로 여러 절차들이 남아 있다"며 "오늘 확인한 양 군민들의 힘을 동력 삼아 반드시 성공적인 통합신공항 건설을 이뤄가자"고 제안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