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LGU+ 청각장애인 보청기 무료 지원

관련종목▶

LG유플러스는 설 명절을 앞두고 사회복지단체 사랑의 달팽이와 공동으로 22명의 청각장애인들에게 보청기 27대를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임직원 동료간 칭찬감사 메시지를 보낼 경우 1건당 1000원을 적립해 기부하는 칭찬 감사 일파만파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모아진 기금은 전국 청각장애인 보청기 지원에 사용된다.

2016년부터 현재까지 사랑의 달팽이와 협력해 고가의 보청기 구입이 어려운 저소득층 청각장애 아동과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총 57명의 청각장애인에게 63대의 보청기를 지원했다.
이번 지원대상자 중에는 6.25전쟁 참전 유공자도 있다. 대상자는 제대 후 다리 통증으로 거동이 불편하고 우측 시력이 없는 시각장애 및 난청으로 인한 청각장애로 일상에 불편함을 겪고 있다. 조영운 사랑의 달팽이 사무국장은 "경제적 문제로 보청기가 필요해도 구매하지 못하거나 노후화된 보청기를 계속 착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LG유플러스의 지원으로 22명의 청각장애인 분들께 소리를 선물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