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이재명 “공무원들 설 휴가 자유롭게 쓰시라”…‘좋아요’ 주렁주렁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설 연휴를 맞아 내부 게시판에 ‘휴가를 편하게 사용하세요’란 인사말을 올려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뉴스1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설 연휴를 맞아 내부 게시판에 ‘휴가를 편하게 사용하세요’란 인사말을 올려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뉴스1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4~27일 설 연휴를 맞아 내부 게시판에 ‘휴가를 편하게 사용하세요’란 인사말을 올려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 지사는 지난 22일 도청 내부 게시판에 “휴가는 자유롭게 사용하세요. 상급자들은 눈치 주지 마시구요”란 글을 올렸다.

그는 “평소 말씀 드린 것처럼 휴가는 편하게 사용하시라. 샌드위치 데이에 휴가를 사용하면 연휴를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설처럼 휴일이 짧은 경우는 휴일 전후로 붙여 휴가로 사용하시면 자신도 편하고 길도 덜 막혀 다른 사람도 좋고, 충분히 쉬어서 업무효율도 올라간다. 내일부터라도…”라며 휴가사용을 권했다.

이어 “상급자나 동료 여러분들은 부하나 동료들이 자기 권리인 휴가 편하게 쓰겠다는데 눈치주거나 방해하지 말아 달라. 모두 설 연휴 잘 보내시길…”이라고 덧붙였다.

이 글이 올라오자 하루 만에 조회수가 2023회에 달하고, ‘좋아요’를 누른 직원도 223명에 달했다.

또 직원 A씨는 댓글을 통해 “지사님 직원들의 마음을 헤아려 주셔서 감사하다.
마음의 여유가 생긴다”며 관심과 응원에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어 직원 B씨가 “감사하다. 지사님은 명절 어떻게 보낼 계획이시냐”고 묻자, 이 지사는 “방콕(외출 않고 방에서만 지낸다는 뜻) 할 예정”이라고 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