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2월 공공기관 신입채용 '개막'

2월 공공기관 신입채용 '개막'
인크루트 제공

[파이낸셜뉴스] 이달 초 정부는 올해 총 2만5000여명의 신규채용을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보다 2000여명 늘어난 규모로, 현재 한국철도공사, 부산교통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 등 공공기관에서 대거 신규채용이 한창이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2월에 모집하는 ‘공공기관 채용 소식’을 1월31일 전했다.

먼저 한국철도공사에서 총 채용인원 850명 규모로 상반기 신입사원을 모집한다. 분야별로는 사무영업, 운전, 차량, 토목, 건축, 전기통신부문 직무를 채용 중이며, 일반공채 전형 660명, 보훈 전형 140명, 장애인 전형 50명으로 나누어 선발한다. 올해부터 일반공채 불합격자 가운데 희망자에 한해 체험형 인턴 기회를 부여하는 점은 특기할 만 하다. 입사지원은 오는 2월 10일까지. 이와 더불어 총 채용인원 500명 규모의 체험형 인턴도 모집 중이다.

부산교통공사에서도 상반기 공개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운영직, 토목직 등 전체 15개 채용직렬에서 채용인원 총 670명을 모집, 공개경쟁 또는 경력경쟁으로 지원이 가능하다. 지원서 마감은 오는 2월 6일까지다. 세부 자격요건 및 우대사항은 직렬별로 차이가 있어 꼼꼼한 채용공고 확인이 필요하다.

한국가스안전공사에서는 신입 채용형 청년인턴을 채용한다. 행정, 기술 직군으로 나누어 5급 일반직과 7급 고졸인재를 선발하며, 지원자격으로는 만 34세 이하인 청년, 공인어학성적소지자를 선발(단, 고졸인재는 해당안됨)한다. 입사지원은 2월 12일에 마감된다.

마지막으로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서 신규직원을 공개 채용한다. 채용직무는 사업관리(예정규모 25명)이며, 입사시 서울 본원에서 근무하게 된다.
입사지원은 2월 3일까지 소정의 양식 서류를 갖춰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이 밖에도, 제주관광공사에서는 관광 통계부문 선임 연구원을 2월 4일까지 채용하며, 한국전력공사에서는 11일까지 NDIS 데이터 관리원을 모집 중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인크루트 홈페이지 내 [공기업·공공기관 전문 채용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fair@fnnews.com 한영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