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속보]'우한 전세기' 701명 귀국, 300여명 잔류…추가 희망자 없어

[서울=뉴시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