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전남 도립미술관 개관준비단장 모십니다, 개관 후 미술관장

김환기 작 'Ⅰ-1964', 전남 도립미술관에 전시할 예정이다.
김환기 작 'Ⅰ-1964', 전남 도립미술관에 전시할 예정이다.
[무안=뉴시스] 배상현 기자 = 전남도가 전남도립미술관을 이끌 ‘도립미술관 개관준비 단장’을 개방형 직위로 공개 모집한다.

도립미술관개관준비단장은 미술관 운영·발전계획 수립·시행, 미술작품 및 자료 수집·전시 등 도립미술관 개관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또 올 하반기 도립미술관을 개관하면 도립미술관장으로 직위명을 바꿔 전남 미술문화 진흥과 도민 참여형 미술관 운영 업무를 추진한다.

원서 접수는 2월 11~17일이며 서류전형과 면접시험을 거쳐 적임자를 선발해 3월 중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임기는 2년이고, 근무실적 등에 따라 총 5년 범위에서 연장할 수 있다.

응모 절차와 자격 등 자세한 내용은 전남도 누리집(www.jeonnam.go.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전남도 관계자는 “동부권에 새로 건립될 도립미술관의 성공적 개관과 안착을 위해 역량과 열정을 갖춘 분들의 많은 관심과 응모를 바란다”고 전했다.

도립미술관은 전남 미술문화를 발전시키고 도민들에게 수준 높은 작품관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5년 부지를 광양시(구 광양역사)로 선정하고 2018년 7월 건립공사를 시작해 올 7월 준공 예정이며 10월 개관할 계획이다.

전남도는 최근 허련의 '소치의고산수팔경'(小癡擬古山水八景·1866)과 김환기의 '항구'(1966), 천경자의 '아프리카 마켓'(1969) 등 미술사적 의미가 큰 전남 출신, 연고 작가의 대표작품들을 구입하며 개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