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장흥군, 정월대보름 행사 취소…대규모 집회 자제

정종순 장흥군수는 3일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코로나바이러스 유입 차단을 위해 각종 행사나 집회에 대해 보류, 취소를 지시했다.(장흥군 제공) 20202.3 /뉴스1
정종순 장흥군수는 3일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코로나바이러스 유입 차단을 위해 각종 행사나 집회에 대해 보류, 취소를 지시했다.(장흥군 제공) 20202.3 /뉴스1

(장흥=뉴스1) 박진규 기자 = 전남 장흥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입을 막기 위해 정월대보름 행사 등 지역에서 열리는 각종 대규모 행사를 취소한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3일 군청 상황실에서 확대 간부회의를 열고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대규모 집회를 열지 말 것"을 당부했다.

이에 따라 군은 7일 예정됐던 정월대보름 행사를 비롯해 각종 교육, 간담회, 집회 등의 일정을 취소 또는 보류하기로 했다.

또 현재 질병관리, 방역, 재난안전 인프라를 총력 가동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차단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비상 상황에 대응해 선별진료소 에어텐트, 예방물품 등 방역물품 구입을 위한 예산지원에 나섰다. 마스크와 알콜 티슈 등 주민 방역 물품도 추가 확보하고, 관공서 민원실에는 손 소독제를 비치했다.

정종순 군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지역 내 유입을 막아,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