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문화 >

"올해, 얼마나 더 로맨틱할까?"…호텔가 밸런타인데이 맞이

르 메르디앙 서울의 밸런타인 특별 케이크
르 메르디앙 서울의 밸런타인 특별 케이크


여의도 메리어트 이그제큐티브 제공
여의도 메리어트 이그제큐티브 제공


인터컨티넨탈의 루비 초콜릿 스페셜 스트로베리 고메 부티크
인터컨티넨탈의 루비 초콜릿 스페셜 스트로베리 고메 부티크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의 '밸런타인데이 스페셜'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의 '밸런타인데이 스페셜'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다가오는 14일, 호텔별 밸런타인데이 맞이 풍경은 어떨까. 상술이라는 비판도 받지만 사랑하는 사람에게 마음을 제대로 표현하기 위해 이때를 노리는 이들도 적지 않다.

호텔들은 이러한 수요를 반영해 레스토랑 카페, 바 등에서 연인과 함께 달콤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다양한 식음 프로모션을 내놓기 바쁘다.

올해는 한식으로 구성된 밸런타인 코스를 선보이는 호텔도 있어 눈길을 끈다. 그런가 하면 집에서 혹은 객실에서 특별한 파티를 즐길 수 있는 상품들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대부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하고 있으니, 자세한 사항은 각 호텔 홈페이지에서 확인해보자.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자리한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타임스퀘어 호텔은 모모카페(MoMo Café)에서 와인과 곁들인 특별한 저녁 뷔페를 14일 단 하루 선보인다.

이곳의 뷔페는 주 요리인 '서로인 스테이크'와 함께 한식, 해산물, 그릴(구이), 디저트 메뉴를 선보이며, 여기에 레드 와인 또는 스파클링 와인 1잔이 1인 1잔씩 제공한다.

밸런타인 분위기를 물씬나는 하트 모양 초콜릿 무스 케이크와 달콤한 파베 초콜릿 등의 디저트도 테이블 별로 준다. 가격은 1인당 7만원이다.

여의도 메리어트 이그제큐티브 아파트먼트도 파크 카페에서 세미 뷔페를 마련했다.

파크 카페 대표 메뉴인 그릴에 구운 왕새우 구이와 호주산 등심 스테이크와 함께 겨울철 최고 당도를 자랑하는 제철 딸기 디저트를 선보인다. 가격은 2인 기준 15만8000원이며, 1인 추가 비용은 8만원이다.

JW 메리어트 동대문은 호텔 옥상층에 자리한 더 그리핀에서 흥인지문의 전경과 재즈 음악과 더불어 즐기는 특별한 코스 요리를 선보인다.

총 4코스로 제공되는 메뉴는 Δ팝오버 브레드 Δ왕새우 칵테일 Δ버섯 크림수프와 로스트한 미국산 안심스테이크 Δ바닐라 초콜릿 무스 등으로 구성됐다. 여기에 모엣 & 샹동 골드 에디션 샴페인 1잔을 제공한다.

가격은 1인 기준 14만원이며, 3만8000원 추가 시 마카롱(6피스) 1세트 및 밸런타인데이 스페셜 디저트 칵테일 1잔이 준다.

르 메르디앙 서울은 하트 모양의 초콜릿 케이크 2종을 한정 판매한다. 레드벨벳과 하트 시그널 케이크고 둘다 앙증 맞은 모양에 크림치즈의 풍미가 풍부한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각각 5만2000원, 8000원이다.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는 1층 로비라운지서 2019년 세계 최초로 FDA 승인에 성공한 칼리바우트의 '루비 초콜릿'을 이용한 디저트와 다이아몬드를 닮은 초콜릿을 선물로 증정하는 '루비 초콜릿 스페셜'을 진행한다.

현재 운영 중인 딸기 디저트 뷔페에서 14일부터 화이트데이인 다음달 15일까지 단 5주간만 한정으로 선보인다.

특히 밸런타인데이 당일에는 오후 5시와 7시30분, 2부에 걸쳐 저녁 시간에도 추가로 운영해 로맨틱한 디너를 선사할 예정이다.

밸런타인 특별 코스 요리를 한식으로 재해석한 호텔도 있다.

경원재 앰배서더 인천의 한식당 수라에선 한식과 양식이 결합한 코스 요리인 '다소니 정찬'을 선보인다. '다소니'는 '사랑하는 사람'이라는 순 우리말 '닷옴'에서 그 이름을 따왔다.

이번 특선 메뉴는 전채요리를 뜻하는 '맞이 먹거리'부터 Δ아스파라거스 수프 Δ새우와 오이 냉채 Δ양상추와 신선한 과일 샐러드 Δ복분자 소스를 곁들인 왕갈비 구이 순으로 만나볼 수 있다.

주 요리인 왕갈비 구이는 겉보기에는 양식 스테이크 같지만 한식의 갈비찜 조리방식을 접목시킨 신메뉴이다. 고기가 두툼하지만 부드럽고 촉촉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이 요리의 특징이다.

디저트 개념인 마무새로는 Δ흑임자 마카롱 Δ오미자 젤리 Δ마스카포네 크림과 커피 또는 차가 제공된다. 가격은 1인당 8만5000원이며 11일까지 예약을 받는다.

일부 호텔들은 집에서 혹은 객실에서 호텔식으로 밸런타인 파티를 즐기는 상품도 내놨다.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 호텔 & 레지던스는 프리미어 스위트 객실에서 낭만적인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패키지를 선보인다.

해당 패키지엔 객실 숙박에 조식, 이그제큐티브 라운지, 더 델리 초콜릿 및 레드 와인 1병, 피트니스 및 수영장 무료 이용 혜택이 주어진다. 가격은 29만9000원이다.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은 집에서 홈 파티를 할 수 있는 세트를 선보인다. 세트는 한정 제작한 '쇼콜라 크램 데코' 홀케이크와 스페인산 스파클링 와인 '카스텔블랑 까바 브뤼'로 구성됐다. 가격은 6만5000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