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울경 중소기업청, 주52시간 성공 안착 업무협약

부산고용노동청 등 2곳과

부울경 중소기업청, 주52시간 성공 안착 업무협약
부산·울산·경남 지방중소벤처기업청, 부산고용노동청, 중소기업 중앙회 부산·울산·경남본부 관계자들이 12일 부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 컨벤션룸 5층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제공
부산·울산·경남 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부산고용노동청, 중소기업 중앙회 부산·울산·경남본부와 함께 '주52시간 안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들은 업무협약을 통해 '부울경 중소기업 노동시간 단축 업무협의체'를 구성·운영하고 부울경 지방중소벤처기업청의 각 담당과장, 중소기업중앙회 부산울산지역본부장, 경남지역본부장이 위원으로 참여해 정례적으로 활동하기로 했다.

협의체는 올해부터 주52시간제가 적용되는 50~299인 기업에 대한 계도기간(1년)에 주52시간제 시행 준비에 어려움이 없도록 총력 지원할 방침이다.

김문환 부산중소벤처기업청장은 "이번 업무협의체 운영을 통해 지역 중소기업의 주52시간제 안착을 성공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defrost@fnnews.com 노동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