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설공단, '코로나19' 의료진 위해 성금 쾌척

대구의료원, 남구보건소 의료진 격려 등

대구시설공단 전경. 사진=대구시설공단 제공
[파이낸셜뉴스 대구=김장욱 기자] 대구시설공단 임직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을 지역사회 여러 곳에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1일 지역 내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을 모아 의료진과 복지단체에 전달했다.

이 성금은 우선 대구의료원과 남구보건소에 전달, '코로나19' 대응에 밤낮으로 애쓰는 의료진들의 마스크와 손세정제, 생수 등 필요물품 구입에 쓰일 예정이다.

또 위축된 지역경제로 고통 받고 있는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성금도 대구시자원봉사센터에 전달했다.

김호경 대구시설공단 이사장은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해 최일선에서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을 격려하는데 임직원들이 뜻을 모았다"면서 "대구시설공단과 시민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이번 위기상황을 극복하겠다"라고 밝혔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