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산시 청년주도 사회혁신 '청년 리빙랩' 참가팀 공모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청년주도 사회혁신’을 추진하기 위한 ‘부산 청년 리빙랩’ 사업 참가팀을 올 4월 1일부터 17일까지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2020.03.16. (포스터 = 부산시 제공) 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청년주도 사회혁신’을 추진하기 위한 ‘부산 청년 리빙랩’ 사업 참가팀을 올 4월 1일부터 17일까지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2020.03.16. (포스터 = 부산시 제공) 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청년주도 사회혁신을 추진하기 위한 ‘부산 청년 리빙랩’ 사업 참가팀을 오는 4월 1일부터 17일까지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7월 청년의 삶 전반에 대한 문제인식과 해결을 위해 일자리 위주의 지원정책에서 정책 분야를 확대해 주거·문화·복지 전반을 포함하는 ‘청년정책로드맵’을 마련해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한 걸음 더 나아가 청년 스스로 자립해 혁신의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발판을 마련하는 ‘청년주도 사회혁신’을 목표로 한다.

‘부산 청년 리빙랩’은 기존 공급자 중심 연구개발(R&D)의 한계에서 벗어나 정책 수요자인 청년 스스로 지역사회와 청년세대의 문제를 분석하고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는 형태로 ‘청년주도의 사회혁신’을 실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리빙랩(Living Lab)’은 시민들이 생활하는(living) 공간에서 연구를 진행하는 실험실(lab)이라는 뜻으로, 정책 및 기술을 최종적으로 사용하는 시민들이 전문가와 함께 문제를 정의하고 대안을 탐색·실현하는 참여형·개방형 공간을 말한다.

‘부산 청년 리빙랩’은 ▲청년연구자 프로젝트와 ▲청년생활실험 프로젝트로 구성돼 있다.

청년연구자 프로젝트는 ‘청년이슈’에 대한 정책연구로 3개 팀을 선정해 팀당 500만 원 내외의 연구비를 지원한다.

청년생활실험 프로젝트는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대학·기업 등과 결합해 새로운 대안을 마련하는 것으로 6개 팀에 팀당 300만 원의 연구·실험비용을 지원하고 이 중 우수 팀에는 1000만 원의 심화연구 및 사업비도 지원한다.

신청자격은 전국에서 활동하는 만18세~34세 이하의 청년 개인 또는 단체이며, 각 팀의 책임자는 공고일 기준 주민등록상 거주지가 부산으로 되어 있어야 한다. 우수 자원의 유입을 촉진하기 위해 멘토 또는 협력 파트너가 있으면 가산점을 부여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 청년 리빙랩의 공고문을 확인하거나, 사업수행기관인 부산인재평생교육진흥원에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올해 처음 시작하는 이 사업은 청년 주도의 사회혁신 생태계 조성을 위한 첫걸음인 만큼 우수사례를 적극 발굴해 부산 전역으로 확산할 계획”이라며 “‘부산 청년 리빙랩’ 공모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부산시는 3월 중 부산유라시아플랫폼 114호에 사회혁신 거점공간(Think&Do)을 마련할 예정이다. ‘부산 청년 리빙랩’에 참가하는 팀뿐만 아니라 사회혁신에 관심 있는 청년들을 위해 준비된 열린 공간이므로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eraid@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