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새마을금고,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아동·청소년에 1억 기부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김도엽 기자 = MG새마을금고 지역희망나눔재단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을 위해 지난 13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1억원을 지원했다고 16일 밝혔다.

지원금은 복지시설 운영중단과 급식중단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동 및 청소년을 위해 식료품, 결식아동지원 도시락 구입과 마스크, 손소독제 등 방역용품 지원에 쓰일 계획이다.

박차훈 MG새마을금고 재단이사장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최선을 다하는 아동청소년 복지기관 관계자 여러분께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