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양평, 코로나19 대응장비 보강···이동형 X레이·대인 소독기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양평=뉴시스] 문영일 기자 = 경기 양평군이 보건소 선별진료소에 이동형 X레이와 대인소독기 등 장비를 보강,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다.

보건복지부는 적극적인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지자체가 선별진료소에 이동형 X레이를 긴급 설치할 경우 일시적 사용을 우선 허용했다.

양평군은 선별진료소에 이동형 X레이 장비 설치를 완료, 지역사회 의심환자의 조기진단 및 신속치료에 힘을 싣고 있다.


군보건소는 지난달 26일부터 일반진료 업무를 중단하고 코로나19 대응에 행정력을 집중해 컨테이너 및 승차진료형 선별진료소를 매일 운영 중이다. 보건소 방문객과 의료진 보호를 위해 대인소독기 2대를 설치하고, 열화상카메라를 확충하는 등 코로나19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원은숙 보건소장은 “신속한 장비 확충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예방과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등 군민의 협조에 감사하며 손씻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하고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보건소로 즉시 문의바란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tdesk@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