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NHN, 재택근무 콜센터 솔루션 '모바일 컨택' 지원

관련종목▶

4월까지 라이선스비 무상 지원 
NHN가 제공하는 콜센터 솔루션 '모바일 컨택트' 이미지. NHN 제공
NHN가 제공하는 콜센터 솔루션 '모바일 컨택트' 이미지. NHN 제공

[파이낸셜뉴스] NHN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기에 재택근무를 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콜센터 솔루션 '모바일 컨택(Mobile Contact)' 라이선스 사용료를 고객센터 운영 기업에 내달 말까지 무상 지원하겠다고 16일 밝혔다.

모바일 컨택은 NHN의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토스트’ 인프라를 통해 제공하는 콜센터 솔루션이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나 PC로 콜센터를 구성해 언제 어디서나 고객 문의에 대응할 수 있어 재택근무에 적합하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홈페이지 신규 방문자는 60% 이상 늘었고, 일평균 가입자는 약 3배 증가했다.

이에 NHN은 자연스러운 자동응답서비스(ARS) 음성 안내에 필수인 TTS(Text-to-Speech) 품질을 높이고 원하는 멘트를 직접 녹음해 파일을 등록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했다.

NHN 또 동시통화회선을 2배 증설해 자택에서 안정적으로 콜센터를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NHN은 지난 5일부터 오는 4월 30일까지 모바일 컨택의 라이선스 사용료를 무상 지원하고 있다. 이에 발신비만으로 콜센터 운영을 할 수 있다.
초기 구축 비용과 운영 유지 비용도 발생하지 않는다.

모바일 컨택 홈페이지에서 이용을 신청하면 사용하는 대표 번호 그대로 하루 내에 모바일 앱과 PC로 상담할 수 있다.

NHN 측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객센터 운영 기업에게 고품질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재택근무 시에도 기존 고객센터가 지속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gogosing@fnnews.com 박소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