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속보]문석균 '무소속 출마' 결정

[의정부=뉴시스] 배성윤 기자 = 문희상 국회의장의 아들 문석균 전 더불어민주당 의정부갑 상임부위원장이 결국 무소속 출마를 결정했다.


'아빠 찬스' 논란으로 예비후보 등록을 철회하며 출마를 접었던 문 전 상임부위원장은 민주당의 불공정 공천에 지역 당원들이 분열하는 현 실정을 묵과할 수 없다며 고심 끝에 무소속 출마의 결심을 굳힌 것으로 확인됐다.

문 전 부위원장의 결심 배경에는 특히 민주당 전략공천을 받은 후보로는 보수 색깔이 상당히 짙은 지역구 선거에서 결코 이길 수 없다는 점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 전 상임부위원장은 17일 기자회견을 통해 공식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hinyba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