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춘천시, 꿈자람나눔터 준공 임박…70% 공정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춘천=뉴시스] 한윤식 기자 = 강원 춘천시의 아동 돌봄 공동체 기반 조성을 위한 꿈자람 나눔터가 5월 개관될 예정이다.

춘천시는 지역 중심의 돌봄체계 구축과 초등돌봄 사각지대를 해소를 위해 조성한 퇴계·석사 꿈자람나눔터를 개관한다고 16일 밝혔다.

꿈자람나눔터는 초등학교 정규교육 이외의 시간 동안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로 북카페, 체험 놀이와 교육 활동을 할 수 있는 다목적 프로그램실 등으로 구성된다.

앞서 지난해 2월 28일 동내면 거두리 큰골 공원에 아동을 위한 놀이방과 북카페, 다목적 프로그램실 등 지상 2층 연면적 262㎡ 규모로 동내면 거두리 큰골공원에 큰골 꿈자람나눔터를 건립했다.

올해 개관할 꿈자람나눔터 중 퇴계 꿈자람나눔터는 9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으며 지상 2층 274㎡ 규모로 조성된다.
현재 공정률은 70%다.

석사동 행정복지센터 내 4층에 218㎡ 규모로 조성될 석사 꿈자람나눔터도 현재 실내 인테리어 공정률은 30%다.

고금재 보육아동과장은 “꿈자람나눔터가 3개소로 늘어나면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구현으로 아이와 엄마가 행복한 환경조성에 한 걸음 더 다가서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nssys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