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한샘, 전국 아동복지시설 17곳에 주 1회 '코로나19 방역' 지원

한샘홈케어 전문가가 수원 홀트아동복지회 교실에 방역을 진행하는 모습 © 뉴스1
한샘홈케어 전문가가 수원 홀트아동복지회 교실에 방역을 진행하는 모습 © 뉴스1

(서울=뉴스1) 심언기 기자 = 한샘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전국 사회복지시설 17곳에 주 1회 무료 방역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아동복지 공동주거시설은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들 다수가 함께 생활해 코로나19에 더욱 취약하다. 그러나 시설 자체 방역만으로는 예산과 전문 장비가 부족한 것이 현실이다.

한샘은 홈케어 사업 부문의 전문성을 살려 '방역살균케어' 서비스를 통해 체계적인 방역소독 지원에 나선다. 지난 13일 수원 '고운뜰' (사)홀트아동복지회를 시작으로 '홀트아동복지회'와 '동방사회복지회' 등 총 17곳의 복지시설에 주 1회 방역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샘 홈케어 '방역살균케어'는 전문 교육과정을 이수한 방역 케어 전문가가 직접 현장에 방문해 배수구, 환기구를 포함한 구역 내 모든 집기와 시설물 등 공간 전체에 방역 살균을 진행한다.


김정숙 수원 '고운뜰' 원장은 "아동들이 많은 시설이고 하루에 외부인 100여명 이상이 드나드는 곳이라 방역에 신경이 많이 쓰였다. 비용 문제로 고민이 많았는데 한샘에서 방역을 해준다고 했을 때 너무 기뻤다"며 "건물 전체를 소독해주는 것을 직접 보니 너무 안심된다"고 감사를 표했다.

한샘 관계자는 "모두가 어려운 지금 상황에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 손길이 닿지 않는 곳까지 관심을 갖고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