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산, 17일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없어…총 101명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 중인 16일 부산 부산진구 적십자회관 구호창고 앞에서 적십자사 직원과 자원봉사원 등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긴급구호세트 제작하고 있다. 부산적십자는 마스크, 손세정제, 두유, 음료, 라면, 양갱 등으로 구성된 긴급구호세트를 자가격리세대, 재난취약계층 등 1850가구에 지원할 예정이다. 2020.03.16.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 중인 16일 부산 부산진구 적십자회관 구호창고 앞에서 적십자사 직원과 자원봉사원 등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긴급구호세트 제작하고 있다. 부산적십자는 마스크, 손세정제, 두유, 음료, 라면, 양갱 등으로 구성된 긴급구호세트를 자가격리세대, 재난취약계층 등 1850가구에 지원할 예정이다. 2020.03.16.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17일 부산시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부산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현재 101건의 검사를 진행한 결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총 확진자 수는 101명(누계)이다.

부산에서는 지난달 21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그동안 총 51명이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다.

격리치료 중인 부산 확진자는 총 49명이며, 부산지역 사망자는 95번(88·여·타지역) 1명이다.

확진자를 치료 중인 격리병원 현황은 부산의료원 35명, 부산대병원 12명, 동아대병원·고신대병원 각 1명 등이다.

현재 부산의 자가격리자는 전날(148명)에 비해 4명 늘어난 152명이다.


감염경로별 확진자 현황은 접촉자 40명(퇴원 11명), 온천교회 관련 32명(24명), 대구 관련 13명(9명), 신천지 교회 관련 6명(3명), 청도 관련 2명(퇴원 1명, 사망 1명), 해외여행 1명 등이며, 나머지 7명(3명)은 정확한 감염경로가 파악되지 않았다.

부산시는 "현재까지 확인된 확진자의 이동경로 및 접촉자 확인 등 역학조사를 하고 있으며, 이미 확인된 동선은 즉각 방역소독하고 가족 등 접촉자에 대해서는 자가격리 조치했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시는 홈페이지와 공식 SNS 채널 등을 통해 지역 내 확진자 현황과 이들의 이동경로 등을 실시간으로 공개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