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공식입장] 슈주 측, 김희철 탈퇴설 일축 "여전히 멤버…편집상 오해"

슈퍼주니어 김희철 © News1
슈퍼주니어 김희철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슈퍼주니어 김희철의 탈퇴설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이를 부인했다.

17일 소속사 Label SJ 관계자는 뉴스1에 "무대에만 서지 못할 뿐 앨범 및 콘텐츠에는 그대로 참여, 김희철은 여전히 슈퍼주니어"라고 말했다. 이어 "('77억의 사랑') 편집상 오해의 소지가 있게 나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김희철은 전날 방송된 JTBC '77억의 사랑'에서 과거 교통사고를 당해 왼쪽 다리에 부상을 입은 뒤 춤을 추지 못한다고 밝혔다.
이어 댄스 가수로서 수명이 다했다며 "난 (팀을) 떠난 상태"라는 발언을 해 탈퇴설이 불거진 바 있다.

하지만 소속사에 따르면 이는 오해이며, 김희철은 여전히 슈퍼주니어 멤버로 다방면에서 활약 중이다.

한편 김희철은 현재 JTBC '77억의 사랑', SBS '맛남의 광장', '미운 우리 새끼' 등에 출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