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이상아, 안전벨트 미착용 논란…사과 없이 영상 삭제

이상아 인스타그램 © 뉴스1
이상아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이상아가 안전벨트 미착용 논란으로 구설에 올랐다.

이상아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났다. 여행 편하게 다닐 수 있겠다"는 글과 함께 하나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상아는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은 채 운전을 하고 있었다. 이에 안전벨트 미착용 경고음도 울렸다.

이에 한 네티즌이 "벨트 좀 매이소"라는 댓글을 남겼으나, 이상아는 "동네 한 바퀴"라고 답글을 남기며 안전벨트 미착용에 대한 위험성을 인지하지 못하는 태도를 보여 비판을 받았다.


이상아는 결국 해당 게시물을 돌연 삭제했다. 현재 이상아가 중고차를 구매했다는 사실을 알렸던 게시물만 남아있는 상황으로, 사과를 하지 않고 영상만 삭제하는가 하면, 인스타그램 계정 아이디까지 바꿨고, 프로필에는 "저의 개인적인 SNS의 기사화를 원치 않습니다"라는 내용도 올려 빈축을 샀다.

한편 이상아는 지난 2월 종영한 채널A 드라마 '터치'에 출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