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정준, 악플러 고소 예고 "끝까지 가겠다"

정준 인스타그램 © 뉴스1
정준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정준이 자신에 대한 악성 댓글을 남긴 누리꾼을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정준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신에 대한 악플을 캡처한 사진과 함께 "이 두 사람은 내일 변호사분과 미팅 후 고소하겠습니다"라며 "저도 공개적으로 하는거라 끝까지 갈겁니다"라는 글을 게시했다.

이어 "내용 다 캡처했습니다. 지워도 소용 없습니다"라며 "당신 같은 사람들 때문에 고통받는 분들을 위해서라도 끝까지 가야겠다.
진심으로 쓴 글들도 당신들한테는 전해지지 않네요.이러고 고소 안한다고 생각하나요? 그럴리가. 조금만 기다려주세요"라고 불편한 심기를 전했다.

해당 게시글 작성 후 언급된 누리꾼이 다시 자신에 대한 악플을 남기자 정준은 이날 또 "정말 지우지 않을수 없는 글이라. 당신이 진정 사람입니까? 네, 저는 끝까지 갈겁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제가 욕을 했나요? 당신처럼? 대한민국 대통령을 씨라고하는데 국민으로서 이야기 해야지요. 제가 투표해 뽑은 대한민국 대통령인데요"라며 "열받지 마세요. 아직 시작도 안했는데 얼굴 봅시다 곧 보겠네요"라고 강경 대응을 시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