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식품, 우유보다 단백질 2배 많은 ‘베지밀 고단백 두유’ 출시

[파이낸셜뉴스] 정식품은 식물성 단백질에 아미노산, 비타민 등 각종 영양성분을 강화한 신제품 ‘베지밀 고단백 두유’(사진)를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베지밀 고단백 두유는 1회 제공량(190mL) 당 식물성 단백질을 10.5g 함유했다. 이는 일반 우유, 두유 대비 약 1.7배 많은 양이다.

여기에 단백질 합성과 신진대사 활성을 돕는 L-아르지닌(500mg), 비타민B군 5종, 뼈 건강을 돕는 칼슘과 비타민D 등 함께 섭취하면 좋은 영양성분을 함유했다.

또 두유에 보리, 현미, 옥수수, 멥쌀 등 16가지 국산 곡물을 넣어 고소한 풍미를 더했다. 알록스 PET 소재의 파우치 타입으로 휴대가 간편하고 전자레인지로 쉽게 데워 원하는 온도로 섭취할 수 있다.

정식품 관계자는 “중·장년층은 물론 운동을 즐기는 젊은 세대에게도 맛과 건강을 모두 챙길 수 있는 건강음료로 사랑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ronia@fnnews.com 이설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