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윤중로에 벚꽃은 활짝 피었지만

윤중로에 벚꽃은 활짝 피었지만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휴일인 29일 오후 서울 여의서로 벚꽃길을 걷고 있다. 영등포구는 내달 1일부터 국회의사당 뒤편 여의서로 차도 통제, 내달 2일부터는 보행로를 전면 폐쇄한다고 밝혔다. 사진=서동일 기자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휴일인 29일 오후 서울 여의서로 벚꽃길을 걷고 있다. 영등포구는 내달 1일부터 국회의사당 뒤편 여의서로 차도 통제, 내달 2일부터는 보행로를 전면 폐쇄한다고 밝혔다. 사진=서동일 기자
tekken4@fnnews.com 서동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