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법무부 "추미애 춘천 발령에 행정처 찾아 '펑펑 울다' 글 허위..법적 조치"

법무부 "추미애 춘천 발령에 행정처 찾아 '펑펑 울다' 글 허위..법적 조치"
[파이낸셜뉴스] 법무부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판사 재직 당시 글을 SNS에 올린 신평 변호사에 대해 "허위사실에 의한 심각한 명예훼손"이라며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신 변호사는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추 장관이 판사로 근무하던 시절 춘천지방법원으로 발령을 받자 '여성 판사의 지방 근무가 부당하다'며 대법원 법원행정처에 찾아가 펑펑 울었다는 취지의 글을 올렸다.

일부 언론사에서 신 변호사의 페이스북 글을 인용해 보도를 내놓자 법무부는 "전혀 사실이 아니며 허위사실에 의한 심각한 명예훼손"이라며 "신 변호사에 대해 별도의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추 장관도 대변인실에서 배포한 입장문과 동일한 내용의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rsunjun@fnnews.com 유선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