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미래에셋대우, 600억원 규모 조기상환형 ELS 등 4종 판매

미래에셋대우, 600억원 규모 조기상환형 ELS 등 4종 판매
[파이낸셜뉴스]미래에셋대우는 조기상환형 주가연계증권(ELS) 등 총 4종의 상품을 약 600억원 규모로 7일 오후 1시30분까지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판매하는 ‘제29139회 KOSPI200-S&P500-Eurostoxx50 ELS(고위험)’는 만기 3년 상품으로 조기상환 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의 가격이 최초기준가대비 87.5%(6·12개월), 85%(18·24·30개월), 75%(36개월) 이상인 경우 연 7%(세전)의 수익을 제공한다.

조기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모든 기초자산의 가격이 만기평가일까지 최초기준가격의 50%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는 경우 연 7%(세전)의 수익을 지급한다.

단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50%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고 만기평가 시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75% 미만이면 만기상환 조건에 따라 원금 손실은 최대 100%까지 발생할 수 있다.

상품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미래에셋대우 전국 영업점과 고객센터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 상품은 기초자산이 가격조건을 충족하지 못할 경우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표기된 모든 수익률은 조건 충족시 세전 수익률이다.

fnljs@fnnews.com 이진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