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농협은행, 서울대와 빅데이터 분석과정 열어

[파이낸셜뉴스] NH농협은행은 서울대학교 빅데이터 연구원에 디지털 핵심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빅데이터 분석과정’ 제4기를 개설한다고 18일 밝혔다.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에서 입교식을 가진 ‘빅데이터 분석과정’은 지난 2017년 NH농협은행과 서울대학교가 4차 산업혁명 및 관련 산업의 연구협력을 위한 포괄적 업무협약(MOU)를 맺은 후 4년째 개설되는 과정이다.

이번 교육은 약 3개월간 NH농협은행 소속 직원 21명과 범농협 직원 9명을 포함한 총 30명이 수강하며, 빅데이터 기본 원리를 이해하고 분석기법 실습을 통해 업무에 적용할 수 있도록 실무 중심 교육으로 진행한다. 다만 이번 과정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온라인 교육을 병행해서 진행한다.


pride@fnnews.com 이병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