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블락, 우리 아파트 커뮤니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출시

진행중 오세훈표 '서울형 거리두기' 어떠신가요?

(~2021-04-19 23:59:00 종료)

fnSURVEY
블락, 우리 아파트 커뮤니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출시
사진제공 : 블락

같은 아파트, 같은 동에 사는 주민들끼리 소통할 수 있는 커뮤니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블락’이 출시되었다.

우리나라 인구 중 약 50%에 달하는 사람들이 아파트에 거주한다. 그러나 그 많은 사람들 중에는 같은 층, 심지어는 바로 옆집에 누가 사는지조차 모르고 사는 경우가 많다.

'블락'은 이러한 이웃들 간의 거리를 좁히고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해 준다.

기존 N사의 카페를 통해 넓은 시,군,구 주민들과 소통을 했다면, ‘블락’은 소규모 집단의 커뮤니티 어플리케이션으로 바로 옆, 또는 위아래에 거주하는 근거리 이웃들과 소통할 수 있다.

아파트에 거주하고 있는 사용자라면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블락’은 핸드폰 번호 인증만으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현재 같은 아파트에 거주하는 이웃들간의 소통채털은 입주커뮤니티를 통한 카페가 전부이다.

이 또한 PC기반이기 때문에 접근성이나 로그인 등 불편한점이 한두가지가 아니다. 회원가입도 어렵지않아서 가입에대한 진입장벽이 상당히 낮은만큼 정보 유출도 쉽다.

하지만 블락은 현재 위치를 기반으로 거주하는 아파트를 인증하면 해당 아파트의 독립적인 커뮤니티로 바로 연결된다.

입주민이라면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복잡한 절차를 배제했다. 만약 이사를 가게 될 경우 주소 재인증을 통해 커뮤니티를 변경할 수도 있다.‘블락’의 장점은 정보의 홍수시대에 사는 우리들에게 그만큼 정보유출에 대한 우려가 많지만 블락을 통한 커뮤니티는 폐쇄적이기 때문에 안전하다.

외부인이 쉽게 사용할 수 없는 구조로 실제 아파트에 거주하는 ‘진짜 이웃’들과 소통할 수 있기 때문에, 실거주민들끼리의 이야기를 자유롭게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우리 동 커뮤니티에서는 주변 지역 정보 등을 공유할 수 있다.‘블락’은 현재 안드로이드 및 애플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