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코로나 지옥' 인도 하루 확진 31만명… 세계 최다

인도의 코로나19 신규 감염자 수가 하루동안에 31만명을 넘어 종전 미국의 세계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22일 인도 보건·가족복지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기준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전날부터 약 24시간 동안 주별 통계 합산)는 31만4835명으로 집계됐다.

종전 신규 확진자 수 세계 최고 기록은 지난 1월 8일 미국이 세운 30만7581명(인도 외 통계는 월드오미터 기준)이었다. 이날 인도의 누적 확진자 수는 1593만965명으로 미국(3260만2051명)에 이어 세계 2위다.

인도는 이날 신규 사망자 수에서도 2104명으로 자체 최다 기록을 세웠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이런 인도의 상황을 '시스템이 무너져 코로나 지옥으로 추락하고 있다'라고 우려했다.

가디언은 인도가 1억 도스 이상의 백신을 접종했지만 여전히 상황을 바꾸기에는 역부족이며, 백신 비축량 역시 이제는 9일 치인 2700만 도스에 불과하다고 전했다. '이중 변이'도 상황을 악화시켰다,

이런 상황에서 각 주정부 선거, 대규모 힌두교 축제 '쿰브멜라' 등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켜지지 않으면서 바이러스 상황은 악화일로에 있다.

camila@fnnews.com 강규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