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하이트진로, LA다저스와 '3년 더'

미국 프로야구 LA다저스 야구장에서도 '테진아(테라+진로)'를 만날 수 있다.

하이트진로는 LA다저스와의 파트너십 계약을 3년 연장해 10년간 인연을 이어간다고 18일 밝혔다. 현지인들을 대상으로 브랜드 인지도 확대에 나서는 동시에 야구장에서 과일리큐르와 테라 등을 판매할 계획이다.
하이트진로는 아시아 주류업계 최초로 지난 2012년 LA다저스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LA다저스의 파트너로서 로고 사용권은 물론 구장 내 LED 광고 설치, 시음행사 진행, LA다저스의 공식 매거진 '인사이더'를 통한 제품 홍보 등 현지 야구팬을 대상으로 한 마케팅 활동이 가능하다.

하이트진로는 단독 판매부스인 '하이트진로 바'와 야구장 내 13개 매점에서 과일리큐르 4종을 비롯해 테라 캔맥주 등을 판매한다.

nvcess@fnnews.com 이정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