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이승윤, "평화와 희망, 아름답고 아픈 단어"

'평화음악회'서 진정성 어린 무대
이승윤, "평화와 희망, 아름답고 아픈 단어"
이승윤 평화음악회 출연 캡쳐 /사진=KBS 1TV

[파이낸셜뉴스] 가수 이승윤이 지난 13일 KBS 1TV '2021 평화음악회-마음, 잇다'에 출연해 진정성 어린 무대공연을 펼쳤다.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 기념 '평화음악회'는 한반도 평화를 향한 위대한 여정과 발자취를 돌아볼 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평화를 위한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평화음악회'는 이승윤을 비롯해 백지영, 김소현, 거미, 김진호 등 명품 라인업으로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이승윤은 고향에 돌아가지 못한 실향민들을 위해 강산에의 '라구요'를 부르며 등장했다. 이승윤은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진정성 어린 무대를 펼쳐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이승윤은 “평화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무대에 초대해주셔서 감사하다. 평화와 희망이라는 단어가 아름답지만 아프기도 한 것 같다. 감사하고 아픈 마음을 갖고 무대에 섰다”라며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싱어게인'에서 불러 화제를 모은 바 있는 산울림의 '내 마음에 주단을 깔고'를 열창했다. 이승윤이 직접 기타 연주까지 맡아 파워풀한 무대로 시청자들의 귀와 눈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승윤은 최근 JTBC '유명가수전'을 통해 대중들과 소통중이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