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과학 >

GIST-영광군, 스마트 e모빌리티 산업 활성화 협력

GIST-영광군, 스마트 e모빌리티 산업 활성화 협력
김기선(왼쪽) GIST 총장이 영광군 김준성 군수와 함께 스마트 e모빌리티 산업 활성화를 위해 논의하고 있다. GIST 제공


[파이낸셜뉴스] 광주과학기술원(GIST)이 전남 영광에 제2캠퍼스를 세우고 스마트 e모빌리티 산업 활성화를 추진한다.

GIST는 지난 17일 전남 영광군과 스마트 e모빌리티 산업 추진과 산학협력 및 인재양성 등 장기적 균형 발전과 지역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의를 진행했다.

이번 협의는 GIST 김기선 총장과 영광군 김준성 군수 및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영광군청에서 진행됐다.

주요 협의내용에는 △GIST 제2캠퍼스 건립 및 스마트 e모빌리티 특화 전문대학원 건립 △스마트 e모빌리티 혁신센터 구축을 통한 특화서비스 실증 수립 △스마트 e모빌리티 연구개발을 통한 관광 콘텐츠 제공 △기타 기관 및 지자체의 상호 교류협력 증진을 위해 필요한 사항이 포함됐다.

GIST는 제2캠퍼스 추진을 위해 스마트 e모빌리티 혁신센터 구축 및 기업유치 활동 등 관련된 주요 사업을 올해부터 단계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영광군은 스마트 e모빌리티 혁신센터 구축을 위해 행정·재정적 지원을 다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GIST 김기선 총장은 "스마트 e모빌리티 혁신센터를 통해 인공지능, 에너지, 모빌리티 등 관련 산업의 발전과 인재양성 및 실증을 통한 산업경쟁력 강화가 기대된다"면서 "영광군의 주력산업인 e모빌리티에 인공지능을 접목하고 기업유치 및 GIST 특화전문대학원 건립에 힘씀으로써 지역과 국가의 미래 성장동력 발판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GIST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적합한 인재양성 및 국가 인공지능(AI) 연구수행을 위해 과학기술특성화대학으로서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고 있다. 최근 CJ올리브네트웍스, (사)평동산업단지운영협의회, 광주광역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 등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사회문제 해결형 기술 개발과 창업 촉진 등 지역 산업혁신을 선도하며 지역과 국가 기술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