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에 민간 전문가 임용

인사처, 정부 민간인재 영입 지원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에 민간 전문가 임용
장기복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 인사혁신처 제공

[파이낸셜뉴스] 친환경전환 정책을 총괄하는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에 민간 전문가가 임용됐다.

20일 인사혁신처와 환경부는 국장급 경력개방형 직위 공모에 지원한 장기복 한국환경정책 평가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을 녹색전환정책관에 임용한다고 밝혔다.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 직위에 민간 전문가가 임용된 것은 처음이다.

녹색전환정책관은 지속가능한 환경산업의 육성 및 기술 개발,녹색제품 구매 촉진 및 친환경소비 확산 정책 등을 총괄한다.

장 정책관은 26여년간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에서 일하며 환경분야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

장 정책관은 정부 민간인재 영입 지원(정부헤드헌팅) 제도로 추천됐다.

정부헤드헌팅은 공직 경쟁력 강화를 위해 각 부처 및 기관 요청에 따라 민간 우수인재를 인사처가 직접 조사, 추천하는 맞춤형 인재 발굴 서비스다. 2015년 도입 이후 총 67명의 민간 전문가가 임용됐다.

김우호 인사처장은 "민간 우수인재가 공직에서 의미있는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정부 민간인재 영입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skjung@fnnews.com 정상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