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김상혁 이혼 발언에 송다예 폭발..."시원하게 공개할까?"

김상혁 이혼 발언에 송다예 폭발..."시원하게 공개할까?"
[서울=뉴시스]웹예능 '애동신당'(사진=방송화면 캡처)2021.06.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김상혁이 이혼 1년여 만에 전처와 온라인상에서 설전을 벌였다.

두 사람의 갈등은 김상혁이 지난 23일 공개된 유튜브 웹예능 '애동신당' 영상에 출연해 언급한 발언에서 비롯됐다. 해당 영상에서 김상혁은 "지금 당장 결혼을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건 아니지만 나중에 혹시 온전한 가족을 이룰 수 있는 운이 있나"라는 고민을 털어놨다.

또 "연예인 생활을 하며 알려진 일들이 많다. 안 알려진 일들 중에도 살면서 안 겪어도 될 일들을 많이 겪는다"고 토로했다. 김상혁은 "개인사면 이야기를 하겠는데 상대 때문에 함구하고 있는 게 많다. 그 친구는 함구하나 안 하나 말하고 싶지도 않다"고 이혼에 대해 말을 아꼈다.

다만 "개인적으로 그 친구를 욕하고 싶지도 않고, 나도 그 친구도 선택의 잘못이라고 생각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김상혁 이혼 발언에 송다예 폭발..."시원하게 공개할까?"
[서울=뉴시스]김상혁의 전처 송다예(사진=SNS 캡처)2021.06.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영상이 공개된 뒤 그의 전 부인인 송다예는 자신의 SNS에 게시글로 해당 영상 내용에 불쾌한 심경을 드러냈다.

송다예는 "이슈되길 원하는 것 같은데 원하는 대로 시원하게 공개할까요? 누가 누굴 생각해서 뭘 함구한다는 건지? 한번만 더 언급하면 제가 공개할게요. 가만히 잘 사는 사람 건드리지 맙시다"라고 경고했다.

이와 함께 '녹음파일&카톡 캡처', '증거영상' 등 앨범이 정리된 휴대전화 사진첩 폴더를 캡처한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에 김상혁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 억울함을 드러냈다.

김상혁 이혼 발언에 송다예 폭발..."시원하게 공개할까?"
[서울=뉴시스]김상혁 인스타그램(사진=SNS 캡처)2021.06.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그는 "수차례 언급한 것 없고 물어서 한 번 대답이라 한 것은 '서로 잘못이고 상대가 비연예인이라 함구하겠다'한 것이고요. 또한 앞서 '살면서 안 겪어도 될 일을 겪었다' 한 말은 살아오는 과정을 이야기 한 거인데 왜 이혼 과정에서 한 말처럼 두 말을 섞어서 분란을 일으키시는지? 그것에 광분해서 반응하는 이상한 OO는 뭐고? 제가 저런 거리로 이슈화해서 방송하는 사람인마냥"이라고 억울해했다.

김상혁은 2019년 얼짱 출신 사업가 송다예와 1년 열애 끝에 결혼했으나 1년 만에 파경 소식을 알렸다.


당시 김상혁 소속사 측은 "배우자와 견해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였고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을 위한 조정 절차를 밟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두 사람은 당시 TV조선 예능 '아내의 맛'에 동반 출연해 결혼식 준비 과정과 신혼 생활을 공개하기도 했다. 김상혁은 1999년 클릭비의 멤버로 데뷔했으며, 현재는 방송인으로 활동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