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

얼굴만 갖다 대면 결제된다...블록체인 DID 기반

코인플러그, KISA '블록체인 비대면 본인확인-결제' 과제 착수
안면인식 데이터와 선불카드 결제 블록체인으로 연결…비대면 결제 구현
[파이낸셜뉴스] 내 얼굴 사진을 스마트폰에 저장해 두고 편의점이나 음식점에서 안면인식으로 바로 결제할 수 있는 블록체인 서비스가 연내 상용화된다.

계산대 안면인식으로 선불카드 앱 자동결제

얼굴만 갖다 대면 결제된다...블록체인 DID 기반
29일 블록체인 전문기업 코인플러그는 KISA의 2021년 블록체인 시범사업으로 '블록체인 기반 비대면 본인확인 및 결제 플랫폼'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30일 블록체인 전문기업 코인플러그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추진하는 2021년 블록체인 시범사업 중 하나로 ‘블록체인 기반 비대면 본인확인 및 결제 플랫폼’ 구축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코인플러그와 갤럭시아머니트리, 씨유박스 등 3사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추진한다.

블록체인 기반 비대면 안면인식 결제 플랫폼은 개인의 안면인식 정보 기반 인증서를 통해 편의점 혹은 가맹점에서 완전한 비대면·비접촉 결제가 가능한 것이 핵심이다. 이는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최적화된 결제 솔루션으로써 실사용성과 안면인식 기술 적용 측면에서 주목받고 있다.

사용자는 코인플러그의 블록체인 기반 분산 신원인증(DID) 애플리케이션(앱)인 마이키핀에서 먼저 본인확인과 안면촬영 절차를 통해 비대면 인증서를 발급받고, 추후 실제 결제시 계산대에 설치된 안면인식 기기를 통한 비대면 본인확인을 거쳐 곧장 결제할 수 있다. 내 안면인식 및 본인확인 정보가 들어있는 마이키핀 앱과 갤럭시아 머니트리의 선불카드 앱이 뒷단에 블록체인으로 연결돼 있어, 결제를 진행할때 내 얼굴만 인식시킴으로써 선불카드 앱에서 자동으로 결제되는 방식이다.

특히 해당 서비스는 블록체인 DID 적용으로 생체정보를 포함한 내 개인정보를 본인 모바일 기기에만 저장해 관리함으로써 프라이버시가 보장되고, 안면인식만으로 결제할 수 있어 편의성이 증대된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지역화폐로도 결제수단 확장

해당 사업에서 코인플러그는 마이키핀을 이용해 비대면 인증서를 발급하고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씨유박스는 인공지능(AI) 기반의 최고도 수준의 알고리즘을 이용해 이용자의 안면정보를 인식할 수 있는 기기를 지원한다. 컨소시엄은 갤럭시아머니트리의 머니트리 앱과 간편결제 서비스, 오프라인 가맹점 연동을 활용해 해당 서비스의 편의성을 테스트한다는 방침이다.


코인플러그는 비대면 결제 서비스 생태계 조성을 위한 시작으로 이번 사업에서 실시간 안면인식 절차를 통한 최고도의 본인확인 및 결제시스템을 구축하고, 추후 DID 연합체 마이키핀 얼라이언스 참여사들의 연계 편의점, 무인스토어, 대학가 등을 대상으로 플랫폼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더 나아가 국내 가맹점, 대형 프랜차이즈로 서비스를 확장하고, 지자체의 지역화폐와의 연동을 통해 다양한 결제수단을 접목한다는 계획이다.

코인플러그 관계자는 “지난 12월 마이키핀의 ‘안면인식기술 기반 DID를 통한 비대면 실명확인 서비스’가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돼 이와 관련한 연계 사업을 개발중”이라며 “DID 기술과 최고도 수준의 인공지능 기반 안면인식 기술 적용으로 비대면 환경에서의 혁신적인 서비스 구현을 위해 노력할것”이라 말했다.

srk@fnnews.com 김소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