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서울시, 상생상회 추석명절 특별전…농특산품 최대 50% 할인

서울시, 상생상회 추석명절 특별전…농특산품 최대 50% 할인
자료=서울시
[파이낸셜뉴스] 서울시는 추석을 맞아 9월 1~20일 상생상회(매장), 네이버(온라인), 롯데백화점(매장)과 함께 팔도특산물로 구성된 명절 직거래장터를 진행한다고 8월 31일 밝혔다.

먼저 팔도특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지역상생 거점공간인 '상생상회(지하철 3호선 안국역 1번 출구 인근)' 매장에서는 상주, 제주 등 14개 시도의 117개 농가에서 생산한 총 416개 상품을 판매하는 추석 특별전이 9월 1~20일 진행된다.

상주 곶감, 산청 상황버섯, 논산 딸기식초 등 각 지역을 대표하는 특산물로 구성된 추석 선물세트와 건나물, 약과, 전통주 등 제수상품을 원가보다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네이버(온라인)에서는 전국 128개 농가의 지역 농수산식품 128개 품목을 구입할 수 있는 온라인 특별전을 9월 1~12일 진행한다. 추석 선물세트 뿐만 아니라 농수축산 및 가공식품 등 다양한 지역 상품을 구입할 수 있다.

또 네이버 쇼핑라이브 방송을 통해 가평 홍로사과, 상주 샤인머스켓 등 추석 선물세트 판매방송도 진행한다. 9월 1~8일 중 5회 방송 예정이며 생산자와 소비자가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구매 가능하다.

롯데백화점에서는 전국 총 32개 지점에 배치된 추석 선물세트 카탈로그 '추석마중'를 통해 전국 9개 농가, 9개 품목을 8월 27일부터 9월 20일까지 구입할 수 있다. 롯데 추석선물 카탈로그에 소개 되는 제품은 그동안 '시시호시' 판매코너에서 인기리에 판매되었던 서산 감태 세트부터 충주 사과한과, 영광 굴비 세트, 상주 곶감 세트 등 지역의 우수 농특산물로 구성됐다.

김광덕 서울시 도시농업과장은 "지속적인 온오프라인 판로 지원을 통해 지역과 서울, 농어민과 소비자가 모두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oddy@fnnews.com 예병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