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영천시, 추석 연휴 화랑설화마을·한의마을 등 관광지 개관

기사내용 요약
일부 관광지, 추석 당일 포함 1~2일 휴관

영천시, 추석 연휴 화랑설화마을·한의마을 등 관광지 개관
영천 화랑설화마을
[영천=뉴시스] 이은희 기자 = 경북 영천시는 추석 연휴에 화랑설화마을과 화랑마을 등 관광지를 개관한다고 15일 밝혔다.

이 기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들은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을 준수하면 관람·체험이 가능하다. 다만 일부 관광지는 추석 당일을 비롯한 1~2일간 문을 닫는다.

화랑설화마을은 21일, 23일 휴관하며 28일부터는 야간에도 관람객을 맞이한다. 레저복합형 문화관광시설로 금호읍 일원에 화랑과 별을 주제로 조성됐다.

화랑도와 김유신 장군, 설화, 풍류 등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신화랑 우주체험관과 화랑 배움터, 4D 돔영상, 국궁체험장 등이 있다. 정자, 파고라 등 넓은 휴게시설과 외부공간을 갖춰 가족 단위로 즐길 수 있다.

영천시, 추석 연휴 화랑설화마을·한의마을 등 관광지 개관
영천 한의마을 야간 경관
한방 도시를 체감하는 한의마을도 21일과 23일에 휴관한다. 국산 한약재의 집산지 영천의 한방테마 전시·체험시설이다.

오장육부를 형상화해 꾸민 한옥단지 내 유의기념관, 한방테마거리, 한옥체험관, 한의 연못, 스카이워크 전망대 등이 있다. 한옥체험관은 연휴 내내 이용할 수 있다.

영천전투 메모리얼파크와 호국기념관도 21일과 23일에 휴관한다. 3선현의 충절이 깃든 임고서원, 포은 정몽주 생가, 최무선과학관, 노계문학관, 보현산댐 짚와이어는 21일 하루 문을 닫는다.


영천시, 추석 연휴 화랑설화마을·한의마을 등 관광지 개관
영천 별빛테마마을
치산 캠핑장과 운주산 휴양림은 정상 운영하며, 목재문화체험관은 전일 휴관한다. 또 천문과학관과 별빛테마마을은 야영장을 제외하고 20일, 21일 휴관한다.

영천시 관계자는 “추석 연휴 방역을 강화해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이 모두 안전하고 행복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