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PGA '더CJ컵'에 한국선수 최대 14명까지 출전

10월 15일 라스베이거스 서밋클럽
국내 유일의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더CJ컵에 최대 14명까지 한국 선수가 출전한다.

올해 대회는 오는 10월 15일부터 나흘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서밋 클럽(파72·7431야드)에서 열린다.

2017년에 창설된 이 대회는 처음 3년간은 클럽 나인브릿지 제주에서 열렸으나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미국에서 열리게 됐다.

출전 선수는 2020-2021시즌 페덱스컵 포인트 상위 60명과 초청 선수 18명 등 총 78명이다.


그 중 한국 선수는 출전권이 있는 PGA투어 시드권자를 제외한 세계랭킹 한국인 상위 3명, KPGA 제네시스 포인트 상위 3명, 그리고 KPGA선수권대회와 제네시스 챔피언십 우승자 등 8명이다. 여기에 대회 스폰서인 CJ그룹의 초청까지 포함하면 한국 국적 선수는 최대 14명까지 출전이 예상된다.

올 KPGA선수권대회 우승으로 국내 선수 중 가장 먼저 출전 자격을 확정지은 서요섭(25·DB손해보험)은 우승 직후 가진 인터뷰에서 "마지막홀이 끝난 뒤 '더CJ컵에 갈 수 있겠구나'라는 생각을 했다"면서 "PGA투어 선수들을 상대로 정교하게 관리된 최고의 코스에서 좋은 경험을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기대감을 나타낸 바 있다.

golf@fnnews.com 정대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