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다이나믹 듀오' 최자 "2~3년 주기로 시련, 다른 직업도 생각"

'다이나믹 듀오' 최자 "2~3년 주기로 시련, 다른 직업도 생각"
[서울=뉴시스] 다이나믹 듀오 2021.09.15(사진=TBS)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인턴 기자 = '다이나믹 듀오'가 속내를 털어놓는다.

'다이나믹 듀오'는 15일 오후 10시30분 방송되는 TBS '힐링스테이지 그대에게' 시즌2에서 "마음 속에 있는 진솔한 이야기를 풀어놓는 시간은 처음인 것 같다"고 말했다.


다이나믹듀오는 날마다 생계 걱정을 해야 했던 데뷔 시절 이야기부터 나이를 들어가면서 달라진 노래 컨셉과 제작 과정 그리고 음식 예능으로도 많은 활동을 보여주고 있는 멤버 최자의 맛집에 대한 철학 등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최자는 "2~3년 주기로 시련이 왔었는데, 그 때마다 속으로는 걱정이 많았다"며 "때로는 다른 직업을 가지게 될 일이 있을지 모른다는 생각도 했었다"고 했다. 개코는 "아마 그런 상황이 왔었다면 저는 미술학원 선생님, 최자는 컴퓨터 쪽 직업을 가졌을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