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대전 금속가공업체서 화재…진화작업 마무리(종합)

기사내용 요약
대응 1단계 해제…인명피해 없어

대전 금속가공업체서 화재…진화작업 마무리(종합)
15일 오후 6시 47분께 대전시 대덕구 대화동의 한 금속가공업체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사진=대전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김도현 기자 = 대전 대덕구의 한 금속가공업체에서 불이 나 한때 대응1단계가 발령됐다.

15일 대전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47분께 대전시 대덕구 대화동의 한 금속가공업체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신고 접수 약 7분 만에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장비 40대, 인력 112명을 투입해 오후 7시 46분께 진화했다. 대응1단계는 진화 완료와 함께 해제됐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행인이 상가 인근 공장에서 불이 난 것을 보고 최초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잔불을 정리한 뒤 정확한 화재 경위와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191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