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무역협회, 내달 5일 '신남방 비즈니스 위크' 개최

무역협회, 내달 5일 '신남방 비즈니스 위크' 개최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박정규 기자 = 한국무역협회는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 한·아세안센터와 공동으로 다음달 5일부터 이틀간 서울 코엑스에서 '2021 신남방 비즈니스 위크'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포스트 코로나, 한·신남방 포용적 회복과 공동번영의 미래'를 주제로 비즈니스 포럼, 수출 상담회, 경제협력 세미나 등을 비롯해 신남방 지역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2021 아세안위크' 등이 동시에 열린다.

개막행사인 '상생 비즈니스 포럼'에서는 제프리 삭스 미국 컬럼비아대 석좌교수가 '포스트 코로나, 한·신남방 포용적 회복과 공동번영의 미래'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다. 이어 한국과 신남방 지역의 협력을 통한 경제혁신, 산업의 디지털 전환, 창업 생태계 연계, 에듀테크 및 일자리 등에 대한 해외 인사들의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행사 기간 내내 개최되는 '신남방 화상 수출상담회'에는 신남방 바이어 150개사와 국내기업 400개사가 참여한다. 소비재, 제조뿐 아니라 의료, 정보통신(ICT) 솔루션, 스타트업, 교육 등까지 다양한 분야의 국내 기업들이 신남방 바이어, 해외 벤처투자자(VC), 전문무역상사 등과 화상 상담을 진행한다.


'2021 아세안위크' 상생 홍보관에서는 신남방 11개 국가의 대표 상품 전시 및 국내 기업 상담 등이 진행된다.

이 밖에 ▲신남방 진출전략·경제협력 세미나 ▲아세안 청년 커리어 멘토십 ▲아세안 경제특구-산업단지 세미나 ▲신남방 문화 콘텐츠 가상현실(VR) 체험관 등도 운영된다. 신남방 지역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