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2021 뉴시스 한류엑스포]화장품산업硏 이재란 원장 "해외 주요국 유전체 플랫폼 구축할 것"

[2021 뉴시스 한류엑스포]화장품산업硏 이재란 원장 "해외 주요국 유전체 플랫폼 구축할 것"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이재란 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장이 16일 오후 5시부터 뉴시스 유튜브 채널로 방송하는 '2021 뉴시스 한류엑스포' 서울 뷰티산업 브랜딩 컨퍼런스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09.16. kkssmm99@newsis.com
[서울=뉴시스]김정현 기자 = "내년부터 전세계 주요 국가 피부 유전체 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할 수 있는 플랫폼을 운영하고 국가별 맞춤형 제품을 만들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제공하겠다. 한국 화장품 산업이 개인 맞춤형 제품 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

이재란 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 원장은 16일 오후 5시부터 뉴시스 유튜브 채널로 방송하는 '2021 뉴시스 한류엑스포' 도시 서울, K뷰티를 브랜딩하다 컨퍼런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은 화장품 산업 국가 경쟁력 제고를 위해 정부, 지방, 민간이 힘을 모아 설립한 화장품 산업 전문 연구 기관이다. 올해 9월 서울 중구 명동에 체험 홍보관 '뷰티플레이'를 열고 K뷰티 제품을 온·오프라인으로 알리는 데 힘을 쏟고 있다.

이 원장은 코로나19 유행 국면에 K뷰티를 홍보하기 위해 비대면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뷰티플레이'에선 매월 1000여개 중소기업 상품을 전시하고 최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애서 입소문이 난 '퍼스널 컬러진단'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 중이다. 이런 활동을 온라인 컨텐츠화해 송출할 방침이다.

이 원장은 "한국 화장품 산업 미래는 매우 밝다"고 강조했다. 그는 "짧은 시간 혁신적 제품을 개발하고 한류로서 글로벌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며 "글로벌 화장품 산업 미래 트렌드인 친환경, 초개인화를 접목한 혁신적 제품을 생산을 지속해 해외 고객 수요를 충족시키는 방향으로 발전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2019년 시작한 뉴시스 한류엑스포는 한국 문화 위상을 확인하고 연계 산업 성장을 북돋는 자리다.
서울시와 함께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산업통상자원부, 방송통신위원회, 서울관광재단이 후원했다. 올해 주제는 '한류 디지털을 입다'다. 서울 뷰티산업 성공 전략과 브랜딩 방안을 논의하고, K-뷰티 경쟁력을 살펴봤다.

☞공감언론 뉴시스 ddobagi@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