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태풍 영향' 광주전남 강풍·120㎜ 비…해상 태풍특보

'태풍 영향' 광주전남 강풍·120㎜ 비…해상 태풍특보
[서울=뉴시스] 태풍의 예상 이동 경로. 2021.09.15. <기상청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북상으로 인해 먼 바다에 태풍 특보가 발효되는 등 광주와 전남지역은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16일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기준 태풍은 최대 풍속 초속 29m, 강풍반경 280㎞, 강도 '중', 크기 '소형'을 유지한 채 제주 서귀포 남남서쪽 370㎞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다.

광주와 전남지역의 태풍의 영향권에 서서히 들어감에 따라 서해남부남쪽바깥먼바다에 태풍경보가 발효됐다.

서해남부남쪽안쪽먼바다와 남해서부동쪽먼바다는 풍랑경보, 서해남부북쪽바깥먼바다·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는 풍랑주의보, 거문도·초도는 강풍 주의보가 내려졌다.

무안·장흥·진도·신안(흑산면제외)·목포·영암·완도·해남·강진·보성·고흥·흑산도·홍도·서해남부북쪽안쪽먼바다·서해남부앞바다에는 태풍 예비 특보가 발효됐다.

태풍은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 대한해협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돼 광주와 전남지역은 17일까지 태풍의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전남남해안부터 비가 시작돼 밤에는 광주·전남 전 지역으로 확대되겠으며 내일 오후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태풍 영향' 광주전남 강풍·120㎜ 비…해상 태풍특보
[광주=뉴시스] 강한비 내리는 광주.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예상 강수량은 전남동부 30~80㎜, 많은 곳은 120㎜ 이상이다. 광주와 전남 내륙지역은 10~60㎜이다.


또 전남 일부해상은 최대 순간풍속이 초속 20~30m, 다른 지역은 초속 15~25m로 매우 강하게 불것으로 보이며 물결도 2~8m로 매우 높게 일겠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전남 동부지역을 중심으로 강풍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며 "선별진료소·건설현장 장비·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파손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 "하천 주변변 산책로, 지하차도, 저지대 등은 하천 범람으로 고립될 수 있다"며 "하수구 주변에 떨어진 낙엽과 쓰레기 등을 치우고 농경지 침수에도 대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