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대구·경북 오후부터 비…낮 22~26도

대구·경북 오후부터 비…낮 22~26도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 '백로'인 7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서울숲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걸어가고 있다. 2021.09.07. xconfind@newsis.com
[대구=뉴시스] 김정화 기자 = 대구·경북은 차차 흐려지다가 오후부터 비가 내리겠다.

16일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대구·경북은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영향을 차차 받겠다.

태풍의 영향으로 오후에 대구와 경북 남부부터 비가 시작, 밤에는 경북북부로 확대되겠다. 예상 강수량은 대구와 경북 내륙 10~40㎜다.

낮 기온은 22도~26도의 분포로 평년(24~27도)과 비슷할 것으로 예측된다.

대구·경북 주요 지역 낮 최고기온은 대구 26도, 포항 25도, 울진 24도, 봉화 22도 등이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남부·중부 앞바다 1~3m, 먼바다 1~3.5m로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으로 전망된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해안가에는 너울이 유입되면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고 갯바위,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gk@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