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개인정보위, 5주간 '내정보 지킴이' 캠페인

[파이낸셜뉴스] 개인정보보호위원회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은 국민 생활 속에서 개인정보 보호를 실천하는 문화 조성을 위해 '내 정보 지킴이 캠페인'을 27일부터 10월 31일까지 5주간 진행한다.캠페인 표어(슬로건)는 '무심코 털리는 개인정보, 따라하며 지키는 생활수칙'이다.

개인정보위는 캠페인 기간 동안 일상생활 속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생활수칙을 포스터 및 카드뉴스 등으로 집중 홍보한다.

아울러 다양한 행사와 메타버스 홍보관 등을 운영하며 개인정보 보호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높일 계획이다.

개인정보위는 개인정보보호 포털 사이트에 캠페인 전용 사이트를 열어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내 정보 지킴이 캠페인'은 여러 채널로 진행된다.

△온라인에서 노출돼 불법 유통되는 개인정보를 제보하면 확인 후 삭제하는 '털린 그림 찾기' △캠페인 기간 중 접수 건수를 시각화한 '안심 온도계' 등으로 국민의 참여를 독려한다.

또 학생·일반인 등 맞춤형 개인정보보호 자가진단 점검표를 제공, 스스로 자신의 개인정보보호 수준을 진단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내정보 지킴이 보호수칙 실천 서약 및 실천 인증샷 게시 행사도 진행한다.

온라인 가상세계인 메타버스에서도 캠페인을 펼친다.

증강현실(AR) 아바타 기반의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ZEPETO)에 '내정보 지킴이 홍보관'을 열어 개인정보 지키는 방법을 가상공간에서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중앙부처·지자체, 이동통신 3사, 공공기관 등 120여개 기관·기업들은 '내정보 지킴이 서포터즈'로 개인정보보호 사회 분위기 조성에 동참한다.

한편 개인정보위는 내정보 지킴이 캠페인과 함께 오는 30일 제1회 개인정보보호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개인정보위, 5주간 '내정보 지킴이' 캠페인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제공


skjung@fnnews.com 정상균 기자